정치 경제 사회 종교·문화 수도권 지방 국제
2021.12.3 금 09:56
 
> 뉴스 > 지방 > 영남
      트위터 페이스북
민간외교의 장, ‘대구경북국제교류협의회 친선의 밤’열어
26일 대구에서, 각국 대사ㆍ외교관과 함께 민간외교 펼쳐
2021년 11월 25일 (목) 구춘매 shilbo@naver.com
   

구춘매 기자 / 경상북도는 26일 오후 대구 호텔인터불고 컨벤션홀에서‘2021 대구경북국제교류협의회(DGIEA) 친선의 밤’행사에 참여한다고 밝혔다.
올해 12회째를 맞는 이번 행사는‘새로운 희망, 새로운 미래(Hopes For The Future)’라는 주제로 민간외교의 장이 펼쳐질 예정이다.
이날 행사에는 4개국* 대사와 러시아, 인도, 몽골, 헝가리, 우즈베키스탄, 인도네시아, 인도 등 약 11개국 외교관과 대구경북국제교류협의회 37개국 협회 회원 350여명도 참석한다.
이날 행사는 위드코로나 상황 속에서도 제반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진행된다.
대구시·경북도는 의료·문화·경제·교육 등 여러 분야에서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각국 협회 회원들과 상생협력 방안 및 민간외교의 활성화 방안에 대해 토론하고 정보도 공유하는 시간을 가진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대구경북 통합신공항은 세계 속의 경제·문화의 중심으로서 대구·경북의 위상을 만들어갈 초대형 프로젝트”라며, “대구와 경북이 상생협력을 더욱 강화해 새로운 희망, 새로운 미래로 나가겠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대구경북국제교류협의회는 이철우 경북도지사, 권영진 대구시장, 신일희 계명대학교 총장이 공동의장을 맡고 있으며, 37개 국가 협회 600여명의 회원으로 구성돼 있다.
협의회는 매년 예술·문화, 경제·통상, 의료봉사 등 다채로운 행사와 사업을 추진하는 민간외교 단체이다.

구춘매의 다른기사 보기  
ⓒ 서울매일(http://www.s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청소년보호책임자
서울 종로구 김상옥로17(연지동 대호빌딩) | ☎02-762-8114 | fax 02-764-2880
서울매일·등록번호: 가 00211 | 등록연월일: 2005. 11. 30 | 발행인: 백수현 | 편집인: 박희정
서울매일신문· 등록번호: 아 00021 | 등록연월일: 2005. 08. 12 | 발행인: 백수현 | 편집인: 박희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석
Copyright 2009 서울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hilbo@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