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경제 사회 종교·문화 수도권 지방 국제
2020.11.25 수 18:38
 
> 뉴스 > 지방 > 충청
      트위터 페이스북
대전, 창의인재 육성과 미래창업가 양성
2020년 11월 19일 (목) 유광선 shilbo@naver.com

유광선 기자 / 대전시 등 8개 관계기관이 지역의 창의 인재 육성과 미래 창업가 양성을 위한 창업멘토링 플랫폼 구축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대전시는 19일 오후 2시 시청 회의실에서 대전시교육청, 충남대학교, 한국원자력연구원, 한국연구재단, ㈔과학기술연우연합회, ㈜트위니, 대전경제통상진흥원과‘티노베이션’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는 허태정 시장, 설동호 시교육감, 이진숙 충남대총장, 박원석 한국원자력연구원장, 황준영 한국연구재단 전략혁신본부장, 이정순 과학기술연우연합회 수석부회장, 천홍석 ㈜트위니 대표, 배상록 경제통상진흥원장 등 8개 기관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지역의 초·중·고등학생 대상, 미래 창업가 양성 플랫폼 구축을 위한 ‘티노베이션’ 사업은 대학교 교수, 인공지능(AI) 개발자, 로봇 개발자 등 각 분야 전문가 50인이 멘토단으로 구성됐으며, 전직 시니어 과학자부터 현직의 2030 과학자까지 참여하기로 했다.
또한, 이 사업은 한 명의 멘티에게 다수의 멘토가 매칭 되는 특징이 있다.
지난 12일까지 멘토·멘티를 모집한 결과, 멘토 58명과 멘티 44명이 접수됐다.
당장 이달부터 멘티는 전문 조력자를 만나 자신의 아이템을 검증받고 심화 멘토링을 거쳐 아이디어 실체화 과정을 경험하게 된다.
프로그램 종료 후에는 우수활동자에게 4차산업 선도 기업 프로그램 참여 특전과 실제 창업을 원하는 멘티에게 창업공간이 지원된다.
이날 협약한 8개 기관은 앞으로 실무협의회를 구성해 각 기관의 역할 및 사업 전반에 대한 논의와 협력의 길을 열어 놓고 학생들의 창의 역량을 끌어 올리는데 힘을 모으기로 했다.
허태정 시장은 인사말을 통해 “오늘 모인 모두의 협력으로 미래세대의 창업에 대한 열정과 의지를 살려, 이 사업이 대전시 대표사업으로 도약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유광선의 다른기사 보기  
ⓒ 서울매일(http://www.s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청소년보호책임자
서울 종로구 김상옥로17(연지동 대호빌딩) | ☎02-762-8114 | fax 02-764-2880
서울매일·등록번호: 가 00211 | 등록연월일: 2005. 11. 30 | 발행·편집인: 김은주
서울매일신문· 등록번호: 아 00021 | 등록연월일: 2005. 08. 12 | 발행.편집인: 김은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석
Copyright 2009 서울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hilbo@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