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경제 사회 종교·문화 수도권 지방 국제
2020.5.27 수 17:42
 
> 뉴스 > 오피니언 > 기고/독자투고
      트위터 페이스북
시민의 알 권리 충족 위해 노력하는 언론사로 발전해나가길
성남시장 은수미
2020년 05월 22일 (금) 서울매일 shilbo@naver.com
   

(창간 축사)

진정과 평등이라는 일념 하에 거짓과 술수가 없는 평등한 세상을 일구어 가기 위해 굳건히 진일보 하고있는 서울매일의 창간 14주년을 100만 성남시민과 함께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그리고 지난 한 해 동안, 성남시정에 관심을 가지고 아낌없는 격려를 해주신 서울매일 독자 여러분과 시민 여러분께도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최근 정치와 사회를 바라보는 시민의 시각과 안목은 점점 높아지고 있으며, 공정한 민주주의 사회로의 변화를 열망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때 언론은 올바르고 정확한 정보제공으로 국민의 알권리를 충족시키고 여론을 공정하게 대변해야 할 공익적 사명이 있습니다.
서울매일은 정도언론의 가치 아래 이념, 지역, 세대 간 갈등과 분열을 넘어 융합된 대한민국 건설에 일조하고자 공정한 보도와 창의적이고 개혁적인 논평으로 언론 본연의 임무와 시대적 소명을 다하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시민의 알 권리 충족을 위해 노력하는 언론, 시민과 함께하는 언론, 풀뿌리 민주주의 발전에 기여하는 언론사로 더욱 발전해나가기를 바랍니다.
성남시도 시민과의 소통으로 양극화를 해소하고 모든 시민이 더불어 잘 사는 성남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해 시정을 펼쳐 나가겠습니다.
다시 한번 서울매일 창간 14주년을 축하드리며, 귀사의 가족 여러분께 건강과 행운이 늘 함께하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성남시장  은수미

서울매일의 다른기사 보기  
ⓒ 서울매일(http://www.s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청소년보호책임자
서울 종로구 김상옥로17(연지동 대호빌딩) | ☎02-762-8114 | fax 02-764-2880
서울매일·등록번호: 가 00211 | 등록연월일: 2005. 11. 30 | 발행·편집인: 김은주
서울매일신문· 등록번호: 아 00021 | 등록연월일: 2005. 08. 12 | 발행.편집인: 김은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석
Copyright 2009 서울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hilbo@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