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경제 사회 종교·문화 수도권 지방 국제
2020.5.25 월 12:14
 
> 뉴스 > 수도권 > 인천
      트위터 페이스북
동구, 사회적 거리두기 중에도 연습은 멈출 수 없죠
구립 합창단, 코로나19 장기화에 SNS 활용 소속단원 교육
2020년 04월 03일 (금) 채영두 shilbo@naver.com
   

채영두 기자 / 동구가 정기 연습이 중단된 동구립 합창단(여성합창단, 소년소녀합창단) 단원들을 위해 발성, 연습곡 동영상을 제작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연습 공백 최소화에 나섰다.
구는 많은 사람이 넓지 않은 공간에 모여 노래를 부르고 호흡을 하게 되는 합창의 특성상 감염 우려가 높아 지난 2월 말 정기 연습을 모두 중단한 상태였다.
이는, 전국 확진자가 1만을 넘은 상황에서 연습 재개를 기약하기 어렵자 구는 SNS를 활용해 단원들이 기량을 유지할 수 있도록 하기로 했다.
이에, 여성 및 소년소녀합창단 지휘자, 반주자, 성악지도자들이 발성, 정기연주회 연주곡을 동영상으로 제작한 후 각 합창단 SNS를에 올려 각자 개인 연습에 활용하도록 한 것이다.
또한, 4월부터 정식 연습이 재개되기 전까자는 단원들이 각자 연습한 곡을 영상으로 올리면 지휘자가 영상을 통해 연습 상태를 확인하고 피드백 하는 방식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이와 관련, 김은정 문화예술팀장은 “사회적 거리두기 등 전에 없던 경험을 하느라 단원들도 혼란스러워 하고 있었는데 지휘자, 반주자들께서 시간을 내어 영상 제작에 나서 주셔서 연습의 길이 열렸다”며 감사를 표한 뒤 “정기연주회 등 단원들이 고대하는 행사들이 차질 없이 준비되도록 구에서도 계속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채영두의 다른기사 보기  
ⓒ 서울매일(http://www.s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청소년보호책임자
서울 종로구 김상옥로17(연지동 대호빌딩) | ☎02-762-8114 | fax 02-764-2880
서울매일·등록번호: 가 00211 | 등록연월일: 2005. 11. 30 | 발행·편집인: 김은주
서울매일신문· 등록번호: 아 00021 | 등록연월일: 2005. 08. 12 | 발행.편집인: 김은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석
Copyright 2009 서울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hilbo@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