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경제 사회 종교·문화 수도권 지방 국제
2021.12.3 금 09:56
 
> 뉴스 > 종교·문화 > 미션
      트위터 페이스북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제6회 전국 감사편지 공모전’ 시상식 개최
7,365개 학교에서 55만여 통 감사편지 접수
2021년 11월 25일 (목) 최성주 shilbo@naver.com
   

최성주 기자 / 전국 아동·청소년의 54만 8,949통 감사편지 속 심금을 울리는 사연들이 공개됐다. 아동옹호대표기관 초록우산어린이재단(회장 이제훈)은 23일 용산역 대원콘텐츠라이브홀에서 ‘제6회 전국 감사편지 공모전’ 시상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교육부가 공동 주최하는 ‘제6회 전국 감사편지 공모전’은 대한민국 아동·청소년의 바른 인성 함양과 세대 간 소통 강화를 마련됐다. 올해는 역대 공모전 중 가장 많은 편지인 54만 8,949통의 편지가 접수됐다. 전국 7,365개의 학교, 548,949명이 참여해 가족, 친구, 선생님, 의료진 등 주변의 고마운 사람에게 전하는 편지부터 지구, 나무 등 다양한 대상에게 감사한 마음을 담아 편지를 보내왔다.
올해 공모전에서는 총 46,465명이 입상했고 ▲장관상 11명(교육부장관상, 보건복지부장관상, 여성가족부장관상), ▲교육감상 68명(17개 시도교육감), ▲어린이재단 회장상 20명 등을 비롯해 권역시상 및 본부시상 부문으로 나눠 총 218명의 본상 수상작이 선정됐다.
시상식은 코로나19에 대응해 대원콘텐츠라이브홀에서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됐다. 교육부장관상, 어린이재단회장상 등을 수상한 5명이 시상식에 대표로 참석했으며 학교단체상과 우수상을 시상한 학교에서는 온라인 생중계 패널로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행사에서는 보건복지부장관상을 수상한 전북 이리남초등학교 김마린양이 이집트 국적을 가진 같은 반 친구 암로하갈에게 쓴 편지를 낭독했다. 다른 문화를 가진 두 친구가 다양한 경험을 통해 쌓은 깊은 우정은 시상식에 참석한 사람들에게 감동과 여운을 선사했다.
한편,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아동·청소년이 의료진에게 쓴 편지를 서울지역 의료진에게 직접 전달하며 국민 안전을 위해 힘쓰는 의료진에 고마움을 전하기도 했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전국 학생 및 청소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 속에 공모전을 성황리에 마무리하게 됐다”라며, “앞으로도 대한민국 아동·청소년의 인성 함양을 위해 공모전을 비롯한 다양한 활동을 지속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최성주의 다른기사 보기  
ⓒ 서울매일(http://www.s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청소년보호책임자
서울 종로구 김상옥로17(연지동 대호빌딩) | ☎02-762-8114 | fax 02-764-2880
서울매일·등록번호: 가 00211 | 등록연월일: 2005. 11. 30 | 발행인: 백수현 | 편집인: 박희정
서울매일신문· 등록번호: 아 00021 | 등록연월일: 2005. 08. 12 | 발행인: 백수현 | 편집인: 박희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석
Copyright 2009 서울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hilbo@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