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경제 사회 종교·문화 수도권 지방 국제
2021.10.22 금 21:04
 
> 뉴스 > 지방 > 충청
      트위터 페이스북
온통대전 배달플랫폼 가입자와 매출액 큰폭 증가
2021년 10월 13일 (수) 유광선 shilbo@naver.com

유광선 기자 / 대전시가 9월 1일부터 시작한 배달료 지원사업 시행후 온통대전 배달플랫폼의 가입자와 매출액이 큰 폭으로 증가 한것으로 드러났다.
온통대전 배달플랫폼에서는 9월부터 1만 원 이상 주문하면 건당 3천원의 배달료가 제공하는 무료배달 서비스가 진행 중이다.
배달료 지원사업 시행 전인 8월말 대비 가입자(10월 8일 기준)를 비교한 결과, 부르심의 경우 2만 5천명에서 3만 1천명으로 약 6천여 명, 휘파람의 경우 2만 7천여 명에서 3만 9천 명으로 약 1만 2천여 명 증가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배달료 지원사업 시행 전인 8월 한달 동안 부르심이 8백여 명, 휘파람 이 4천 4백여 명의 가입자가 증가한 것과 비교하면 배달료 지원사업이 가입자 증가에 기여한 것으로 평가된다.
매출액도 크게 증가했다. 배달료 지원사업 시행 전인 8월 한달 매출액이 부르심은 약 3천 1백만 원, 휘파람은 약 6천 5백만 원 수준이었으나, 시행 이후 한달 동안 부르심은 약 2억 2천만 원, 휘파람은 약 1억 7천만 원의 매출액을 기록했다.
대전시는 배달료 지원사업 시행 전에 비해 가입자는 부르심 24%, 휘파람 44% 증가하고, 매출액은 부르심 86%, 휘파람 41%가 늘어났다며, 배달료 지원사업 효과가 바로 나타나고 있다고 분석했다.
대전시와 플랫폼 운영사는 이번 상승세를 기폭제로 삼아, 외식업중앙회, 휴게음식업중앙회 등 온통대전 배달플랫폼 활성화 업무협약 단체들과 협력해 공격적으로 가맹점 모집에 나설 방침이다.
또한, 온통대전 홍보대사 맛상무, 꿈돌이를 내세워 홍보를 강화하는 한편, 무료배달 외에도 다양한 할인 혜택으로 고객을 유인 한다는 계획이다.


 

유광선의 다른기사 보기  
ⓒ 서울매일(http://www.s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청소년보호책임자
서울 종로구 김상옥로17(연지동 대호빌딩) | ☎02-762-8114 | fax 02-764-2880
서울매일·등록번호: 가 00211 | 등록연월일: 2005. 11. 30 | 발행인: 백수현 | 편집인: 박희정
서울매일신문· 등록번호: 아 00021 | 등록연월일: 2005. 08. 12 | 발행인: 백수현 | 편집인: 박희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석
Copyright 2009 서울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hilbo@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