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경제 사회 종교·문화 수도권 지방 국제
2020.10.21 수 15:17
 
> 뉴스 > 지방 > 영남
      트위터 페이스북
허성무 창원시장, 고든 처치 주한미국영사와 면담
뉴노멀시대, 동반자로서 상호협력방안 논의
2020년 10월 16일 (금) 김동주·김효숙 shilbo@naver.com
   

김동주·김효숙 기자 / 허성무 창원시장은 15일 시청 접견실에서 고든 처치 신임 주한미국영사와 만나 뉴노멀 시대 동반자로서 상호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허 시장은 “주한미국영사로 취임하신 것을 축하드리고 창원을 방문해 주신 것에 대해 환영한다”며 “산업경제부터 문화, 예술 등 다양한 분야에서 창원시와 미국과의 관계가 더욱 증진될 수 있도록 협조해 주시길 바란다”고 요청했다.
고든 처치 영사는 허 시장의 환대에 감사를 전한 뒤 미국의 환경녹지정책, AI산업등을 소개했다. 고든 처치 영사는 “창원시 AI산업, 해양신도시 프로젝트 등 대형사업들에 관심이 많다”며 “양측의 우호협력을 위해 미국 영사관이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허성무 시장과 고든 처치 미영사는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으로 교류가 어려워진 것에 대해 안타까움을 표하고, 대응 현황을 공유했다.
한편, 창원시는 미국 잭슨빌시와 1983년 국제자매도시 체결 이후 꾸준한 관계를 이어가고 있으며, 작년에는 북미지역 순방을 통해 공공의료 서비스의 확대를 선도적으로 이끄는 볼티모어시와 국제우호도시 협약을 체결해 미국과의 우호 관계를 내실있게 발전시켜 나가고 있다.

김동주·김효숙의 다른기사 보기  
ⓒ 서울매일(http://www.s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청소년보호책임자
서울 종로구 김상옥로17(연지동 대호빌딩) | ☎02-762-8114 | fax 02-764-2880
서울매일·등록번호: 가 00211 | 등록연월일: 2005. 11. 30 | 발행·편집인: 김은주
서울매일신문· 등록번호: 아 00021 | 등록연월일: 2005. 08. 12 | 발행.편집인: 김은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석
Copyright 2009 서울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hilbo@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