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경제 사회 종교·문화 수도권 지방 국제
2020.7.2 목 15:13
 
> 뉴스 > 지방 > 충청
      트위터 페이스북
대전, 코로나19 안전신고제 운영
2020년 07월 01일 (수) 유광선 shilbo@naver.com

유광선 기자 / 대전시가 7월부터 안전신문고를 통한 코로나19 안전신고제를 운영한다 안전신문고는 시민들이 생활 속 안전위험요인을 사진으로 찍어 안전신문고 앱이나 포털(www.safetyreport.go.kr)로 신고하는 시스템이다.
신고 대상은 방역수칙 위반 및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 위반이 많은 시설, 12개 고위험시설 행정조치 미 준수 시설, 자가격리 무단이탈자, 코로나19 사각지대로 중점관리가 필요한 분야와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한 제도 개선 등 제안 사항이다. 신고는 우선 7월 1일부터 14일까지는 기존과 동일하게 앱과 포털 모두 일반신고란에 신고하면 된다.
15일부터 안전신문고 앱은 코로나19 신고탭을 별도로 신설해 운영하고, 포털은 일반신고와 코로나19 신고를 구분하기 위해 별도 체크란이 마련된다.
안전신문고를 통해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뚜렷한 공로가 있다고 인정되는 시민에게는 내부 심사를 통해 하반기에 포상금을 지급할 예정이다.구체적인 절차와 내용은 추후 대전시 안전신고 포상금 지급에 관한 고시를 통해 시민들에게 공개된다.
대전시는 안전신문고 코로나19 관련 신고 코너 신설에 맞춰 안전신고 전담팀도 운영한다.
대전시 박월훈 시민안전실장은 “안전신문고는 시민들의 참여로 자칫 큰 사고로 번질 수 있는 안전위험요소들을 사전에 방지하는 효과가 있다”며 “장기화되고 있는 코로나19 감염 위기상황에 안전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적극적인 안전신고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유광선의 다른기사 보기  
ⓒ 서울매일(http://www.s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청소년보호책임자
서울 종로구 김상옥로17(연지동 대호빌딩) | ☎02-762-8114 | fax 02-764-2880
서울매일·등록번호: 가 00211 | 등록연월일: 2005. 11. 30 | 발행·편집인: 김은주
서울매일신문· 등록번호: 아 00021 | 등록연월일: 2005. 08. 12 | 발행.편집인: 김은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석
Copyright 2009 서울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hilbo@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