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경제 사회 종교·문화 수도권 지방 국제
2019.12.12 목 15:29
 
> 뉴스 > 종교·문화 > 미션
      트위터 페이스북
도봉교회, 창립51주년 기념으로 '생명의 빛' 선물
2019년 08월 13일 (화) 최성주 shilbo@naver.com
   

최성주 기자 / 기독교대한감리회 총회 인준기관이며, 보건복지부 장기이식등록기관인 (사)생명을나누는사람들(이사장 임석구 목사)은 "지난 4일 주일 오전 도봉교회(담임 이광호목사)가 창립 51주년을 기념해 시각장애인을 위한 각막이식수술비 후원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2015년부터 매 해 시각장애인 각막이식 수술비를 후원하고 있는 도봉교회는 이번 생명나눔 후원으로 총 5명의 시각장애인들에게 생명의 빛을 선물했다. 도봉교회의 창립기념일은 ‘교회가 사회적으로 소외된 이웃들에게 주님의 사랑을 전하는 날’로 매 해 지역사회를 위한 사회선교를 확대해 왔고, 올 해는 ‘시각장애인 각막이식 수술비 후원’과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생필품을 지원하는 ‘더불어 함께하는 이웃사랑나눔’ 등의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창립기념행사 예배에서 ‘선한 영향력을 주는 교회가 되자(눅13:18-19)’라는 제목으로 말씀을 전한 도봉교회 이광호 담임목사는 “하나님 나라는 믿음으로 심은 작은 겨자씨 한 알이 자라나서 공중에 나는 새가 깃드는 풍성함에서 경험될 수 있다”고 밝히고 “오늘 믿음으로 심은 작은 겨자씨 한 알이 사회적 성화를 이루어 세상에 선한 영향력을 미쳐가길 소원한다”며 후원취지를 밝혔다.
한편, 이날 전달식은 웨슬리사회성화실천본부(대표 홍성국 목사)의 사무국장인 함영석 목사가 참석해 후원금을 전달받았으며, 생명나눔운동에 참여한 도봉교회와 성도들에게 감사의 말씀을 전했다.

최성주의 다른기사 보기  
ⓒ 서울매일(http://www.s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청소년보호책임자
서울 종로구 김상옥로17(연지동 대호빌딩) | ☎02-762-8114 | fax 02-764-2880
서울매일·등록번호: 가 00211 | 등록연월일: 2005. 11. 30 | 발행·편집인: 김은주
서울매일신문· 등록번호: 아 00021 | 등록연월일: 2005. 08. 12 | 발행.편집인: 김은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석
Copyright 2009 서울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hilbo@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