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경제 사회 종교·문화 수도권 지방 국제
2018.12.12 수 15:50
 
> 뉴스 > 지방 > 영남
      트위터 페이스북
김해, 추경예산안 1705억 원 편성
2018년 07월 11일 (수) 석기룡 shilbo@naver.com

석기룡 기자 / 김해시가 민선7기 첫 추가경정 예산안으로 1705억 원을 편성했다.시는 올해 당초 예산 1조 4289억 원의 12%(일반회계 1308억. 특별회계 397억)에 해당하는 금액을 추경 예산안으로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고 11일 밝혔다.
추경안이 원안대로 통과되면 올해 김해시 총예산은 15994억 원으로 늘어난다.추경예산안은 1000개의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중점을 두었다. 일반회계 중 도로·교통분야는 신월역 신설 선시공분 62억 원, 국도대체우회도로 보상금 30억 원, 부곡동 도시계획도로 28억 원 등 353억 원이다.
지역개발 분야는 무계 도시재생사업 65억 원, 동상시장 주차장 조성 32억 원, 지역에너지신산업 활성화 14억 원, 주민주도 골목경제 활성화 10억 원 등 190억 원이 편성됐다. 문화관광 분야는 서부복합문화센터 건립 17억 원, 음악창작소 조성 20억 원, 마사터널복합 문화공간조성 사업 26억 원 등 104억 원이 투입된다.
환경분야는 전기자동차 구입 지원 13억 원, 청소대행료 51억 원 등 107억 원이 지원된다.
이밖에 시청사 부설주차장 신축 40억 원 등 일반행정 분야 90억 원, 재해·재난 목적 예비비 314억 원 등이 반영됐다.양질의 청년일자리 창출을 위한 사업 예산도 편성했다.
구체적으로는 동상시장 청년몰 조성사업 13억 원, 청년 메이커 팩토리 설치사업 4억 원, 스타트업 청년채용 연계사업 3억 원, 청춘 푸드트럭 지원사업 3억 원, 청년 부흥프로젝트 2억 원, 김해취업발전소 운영 1억 원 등이다.
시는 일자리창출 47개 사업에 122억 원을 투입해 1016개의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하고, 창업 및 직업훈련 지원을 통한 민간주도 간접고용 효과도 적극적으로 이끌어 낼 계획이다.
이번 추경예산안은 오는 16일부터 개회하는 제212회 김해시의회 임시회 심의·의결을 거쳐 확정된다.시 관계자는 “민선7기 첫 추경안 지역 현안사업 해결과 김해시의 미래 성장 동력을 위해 편성됐으며, 성공적인 사업 추진으로 시민들의 삶의 질을 높이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기자 / 김해시가 민선7기 첫 추가경정 예산안으로 1705억 원을 편성했다.시는 올해 당초 예산 1조 4289억 원의 12%(일반회계 1308억. 특별회계 397억)에 해당하는 금액을 추경 예산안으로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고 11일 밝혔다.
추경안이 원안대로 통과되면 올해 김해시 총예산은 15994억 원으로 늘어난다.추경예산안은 1000개의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중점을 두었다. 일반회계 중 도로·교통분야는 신월역 신설 선시공분 62억 원, 국도대체우회도로 보상금 30억 원, 부곡동 도시계획도로 28억 원 등 353억 원이다.
지역개발 분야는 무계 도시재생사업 65억 원, 동상시장 주차장 조성 32억 원, 지역에너지신산업 활성화 14억 원, 주민주도 골목경제 활성화 10억 원 등 190억 원이 편성됐다. 문화관광 분야는 서부복합문화센터 건립 17억 원, 음악창작소 조성 20억 원, 마사터널복합 문화공간조성 사업 26억 원 등 104억 원이 투입된다.
환경분야는 전기자동차 구입 지원 13억 원, 청소대행료 51억 원 등 107억 원이 지원된다.
이밖에 시청사 부설주차장 신축 40억 원 등 일반행정 분야 90억 원, 재해·재난 목적 예비비 314억 원 등이 반영됐다.양질의 청년일자리 창출을 위한 사업 예산도 편성했다.
구체적으로는 동상시장 청년몰 조성사업 13억 원, 청년 메이커 팩토리 설치사업 4억 원, 스타트업 청년채용 연계사업 3억 원, 청춘 푸드트럭 지원사업 3억 원, 청년 부흥프로젝트 2억 원, 김해취업발전소 운영 1억 원 등이다.
시는 일자리창출 47개 사업에 122억 원을 투입해 1016개의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하고, 창업 및 직업훈련 지원을 통한 민간주도 간접고용 효과도 적극적으로 이끌어 낼 계획이다.
이번 추경예산안은 오는 16일부터 개회하는 제212회 김해시의회 임시회 심의·의결을 거쳐 확정된다.시 관계자는 “민선7기 첫 추경안 지역 현안사업 해결과 김해시의 미래 성장 동력을 위해 편성됐으며, 성공적인 사업 추진으로 시민들의 삶의 질을 높이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석기룡의 다른기사 보기  
ⓒ 서울매일(http://www.s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청소년보호책임자
서울 종로구 김상옥로17(연지동 대호빌딩) | ☎02-762-8114 | fax 02-764-2880
서울매일·등록번호: 가 00211 | 등록연월일: 2005. 11. 30 | 발행·편집인: 김기수
서울매일신문· 등록번호: 아 00021 | 등록연월일: 2005. 08. 12 | 발행.편집인: 김기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석
Copyright 2009 서울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hilbo@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