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경제 사회 종교·문화 수도권 지방 국제
2018.9.20 목 15:57
 
> 뉴스 > 종교·문화 > 미션
      트위터 페이스북
여의도순복음교회, 신년축복 열두광주리 새벽기도회
새해 1월 1일부터 전 성도 뜨겁게 부르짖어
2018년 01월 02일 (화) 유현우 shilbo@naver.com

유현우 기자 / 2018년을 맞이해 서울 여의도에 위치한 여의도순복음교회(담임 이영훈 목사)에서는 ‘신년축복 열두광주리 새벽기도회’를 1월 1일부터 13일까지 13일간 드리게 된다.
2009년부터 매년 신년 첫 주에 약 2주간 열리는 새벽기도회는 새해를 말씀과 기도로 시작하고자 하는 성도들의 적극적인 참여 속에서 은혜로운 간증들이 이어지고 있는 여의도순복음교회의 신년행사이다.
말씀 충만, 기도 충만으로 무장하기 원하는 성도들을 위해 이영훈 목사는 ‘우리의 소망 예수 그리스도’를 주제로 디모데전·후서에 대해  설교를 할 예정이다. 평소에도 절대긍정과 절대감사를 강조하며 희망과 꿈을 주는 이영훈 목사는 “예수님을 믿는다는 것은 예수님을 닮아가는 것이다. 말로만이 아니라 행동까지 변화되는 것이다. 올 한해 우리 모두 예수님을 본받아야 한다. 예수님처럼 사랑하고 예수님처럼 이웃을 섬기면서 살아야 한다”고 당부했다.
오전 5시(월-금)와 오전 6시(토)에 드려지는 이번 열두 광주리 새벽기도회는 첫날, 신년예배를 시작으로 성도들의 뜨거운 기도의 열기 속에서 대성전, 부속성전, 지직할 성전과 130여 기도처, 위성과 인터넷 등을 통해 동일하게 예배가 진행될 예정이며, 인터넷(www.fgtv.com), 여의도순복음교회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을 통해서도 예배 실황이 중계될 예정이다.

유현우의 다른기사 보기  
ⓒ 서울매일(http://www.s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청소년보호책임자
서울 종로구 김상옥로17(연지동 대호빌딩) | ☎02-762-8114 | fax 02-764-2880
서울매일·등록번호: 가 00211 | 등록연월일: 2005. 11. 30 | 발행·편집인: 김기수
서울매일신문· 등록번호: 아 00021 | 등록연월일: 2005. 08. 12 | 발행.편집인: 김기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석
Copyright 2009 서울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hilbo@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