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경제 사회 종교·문화 수도권 지방 국제
2018.6.15 금 16:47
 
> 뉴스 > 정치
      트위터 페이스북
김광수 시의원, 노원 ‘미디어지원센터’ 건립 착공식 참여
김 의원은 8일 노원마을미디어센터 건립 착공식에 참여해 첫 삽
2017년 12월 15일 (금) 김선영 shilbo@naver.com
   

김선영 기자 / 서울시의회 환경수자원위원회에서 활동하고 있는 김광수 의원(국민의당, 노원5)은 8일 노원마을미디어센터 건립 착공식에 참여해 첫 삽을 떴다.
이 날 착공식은 영하의 쌀쌀한 날씨 속에서 진행됐으며 주민들은 미디어지원센터에  큰 기대감을 갖고 많이 참여했다. 건축 설계의 개요를 비롯한 그동안의 추진경과로 진행이 됐으며 주요 내빈과 주민이 착공 첫 삽을 떴다.     
김 의원은 남달리 미디어지원센터 건립에 관심이 많다. 그것은 지난해 서울시에서 예산을 편성하는 과정에서 어려움이 많았고, 많은 청소년을 비롯한 주민들의 관심이 증폭되고 있으나 특별히 미디어에 관련된 배움의 기회를 갖기가 어렵기 때문이다.
미디어지원센터가 들어서는 이곳은 그동안 상계2동 공부방으로 이용이 됐으나 시설이 낙후되고 이용의 한계가 있어  지역사회에 미디어활동 거점공간을 마련해 민주적 소통문화 및 디지털시대의 새로운 소통모델 창출하기 위해 새롭게 건립을 하게 됐다. 미디어지원센터는 지하1층, 지상4층, 대지 178㎡에 연면적 455㎡ 규모로 국비 11억, 시비 3억, 특별교부세 5억, 구비 3억3천만원으로 총 21억3천여만원의 예산이 투여가 되며 2018년 8월 완공될 예정이다.
노원구에는 노원유스케스트를 비롯한 여러 단체에서 미디어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들 미디어단체는 여행상품을 기획하고 지방 간행물 등을 출간하며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으며 노원미디어지원센터가 개관을 하게 되면 연계해서 보다 폭넓게 활동하게 될 것이다.
지하 1층은 상영관·DVD감상실(2)·장비보관실, 지상 1층은 사무실·강사휴게실·회의실, 지상 2층은 디지털교육실(1)·일반강의실(1)·동아리방, 지상3층은 스튜디오(대)·스튜디오(소)·기자재실·동아리방, 지상 4층은 스튜디오(중2)·도시락카페·쉼터가 만들어 진다.
미디어센터는 전문가를 초빙해 다양한 계층의 주민들에게 배움의 기회를 주게 되며 노원은 새로운 미디어 인구를 창출하는 역할을 하게 될 것이다. 미디어센터는 특히 장애인, 다문화가족, 청소년의 소외된 계층에게 보다 적극적으로 미디어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원을 하게 될 것이다.
김 의원은 행사를 마치며 지난해 예산을 편성한 이 시간을 기억하며 “앞으로 미디어센터가 청소년과 미디어 인구에게 귀한 배움의 터가 되고 더 나아가 기술을 익혀서 창업의 공간이 됐으면 좋겠다”고 했다.

김선영의 다른기사 보기  
ⓒ 서울매일(http://www.s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청소년보호책임자
서울 종로구 김상옥로17(연지동 대호빌딩) | ☎02-762-8114 | fax 02-764-2880
서울매일·등록번호: 가 00211 | 등록연월일: 2005. 11. 30 | 발행·편집인: 김기수
서울매일신문· 등록번호: 아 00021 | 등록연월일: 2005. 08. 12 | 발행.편집인: 김기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석
Copyright 2009 서울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hilbo@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