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경제 사회 종교·문화 수도권 지방 국제
2017.12.14 목 15:08
 
> 뉴스 > 연예·스포츠
      트위터 페이스북
울산진하 세계여자비치발리볼대회 폐막
2017년 07월 24일 (월) 김태용 shilbo@naver.com
   
 

김태용 기자 / 2017 울산진하 세계여자비치발리볼대회가 해양스포츠의 최적지인 울주군 진하해수욕장 일원에서 지난 19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22일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관련사진 있음)
이번에는 지난 대회와는 달리 올림픽 출전을 위한 포인트 획득이 가능한 대회로 12개국 16개팀 32명의 최정상급 세계 선수들이 참가해 박진감 넘치는 수준 높은 경기를 선보였다.
대회결과 1위는 미국A팀의 플린트/랄슨 선수가 차지했으며, 2위는 태국A팀의 라다롱/우돔차비 선수, 3위는 뉴질랜드A팀의 폴리/월스 선수가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한국은 2개 팀이 출전해 분전했으나 첫 경기인 16강전에서 모두 탈락하며 높은 세계의 벽을 실감했다.
미국A팀과 태국A팀의 숨막히는 결승전은 박진감 넘치는 수준 높은 경기로 보는 이의 손에 땀을 쥐게 하는 명승부를 펼쳐 관중들로부터 감탄을 자아내게 했다.
한편, 이른 찜통더위를 피해 진하해수욕장을 찾은 울산시민을 비롯한 전국 각지에서 찾아온 많은 관광객들의 발길로 대회가 예전보다 더 큰 관심을 끌었다.
이경결 부군수는 시상식에서 “울산진하 세계여자비치발리볼대회의 성공적인 개최로 울주군이 세계적인 해양스포츠 메카로 성장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김태용의 다른기사 보기  
ⓒ 서울매일(http://www.s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청소년보호책임자
서울 종로구 김상옥로17(연지동 대호빌딩) | ☎02-762-8114 | fax 02-764-2880
서울매일·등록번호: 가 00211 | 등록연월일: 2005. 11. 30 | 발행·편집인: 김기수
서울매일신문· 등록번호: 아 00021 | 등록연월일: 2005. 08. 12 | 발행.편집인: 김기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석
Copyright 2009 서울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hilbo@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