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경제 사회 종교·문화 수도권 지방 국제
2018.7.17 화 14:43
 
> 뉴스 > 특집·기획
      트위터 페이스북
[기획광고]“신현 지웰 에스테이트”1천230세대 중소형 대단지 건축, 조합원 모집중
인천 서구 신현동에 대단위 지역주택조합 아파트
2017년 06월 22일 (목) 서울매일 shilbo@naver.com
   

교육, 교통, 생활 인프라 좋고, 채광, 통풍 좋은 남향으로 건설
9일 주택홍보관 개관, 많은 인파 몰려 인기 실감
조합원의 안전성을 보장하기 위해 3대 조합원 안심보장제 실시

인천광역시 서구 신현동 100번지 일원에 신현동지역주택조합추진위원회가 직접 진행하는 대단위 지역주택조합 공동 주택 단지 ‘신현 지웰 에스테이트’ 가 들어선다.
지난 9일에는 인천시 서구 원창동 381-48에 ‘신현 지웰 에스테이트’ 주택홍보관을 개관해 분양상담을 진행했다. 주택홍보관에는 50㎡, 59㎡, 84㎡의 세가지 타입 유니트가 설치됐으며, 주말간 참관객들로 가득해 인기를 실감케 했다.
단지 규모는 총 1천230세대에 이르고, 현재 조합원 모집 및 사전동호수지정 신청을 받고있으며, 6월초 주택홍보관(인천 서구 원창동 381-48) 개관 예정이며 현재 계약을 진행 중이다. 시행은 신현동지역주택조합추진위원회가 맡으며, 신영건설㈜이 주택 건설을 맡고 국제자산신탁㈜이 신탁을 맡을 예정이다.
총 대지면적 4만5천233㎡ 규모의 대규모 단지로 조성되는 ‘신현 지웰 에스테이트’는 지하2층, 지상35층의 12개동 규모에 27㎡ 84세대, 40㎡ 124세대, 50㎡ 223세대, 59㎡ 612세대, 84㎡187세대 등 5가지 타입의 중소형 대단지로 건축된다. 채광 및 통풍을 극대화 하기 위해 남향 배치와 탁트인 4Bay 평면 구성, 단지 내외에 조성되는 풍부한 녹지공간으로 쾌적한 주거단지로 조성될 예정이다.
단지 주변의 청라국제도시, 루원시티, 가정지구의 모든 혜택을 누리는 ‘신현 지웰 에스테이트’는 루원시티, 가정지구와 더불어 新청라 행복밸트로 조성될 예정이다. 청라지역은 로봇랜드, 신세계복합쇼핑몰, 하나금융타운이 들어설 예정이고, 루원시티는 교육행정타운이 들어서는 등 미래가치 역시 풍부하다.
단지와 바로 인접해 5분 거리에 있는 신현북초, 가현초, 신현여중, 신현중, 가현중, 신현고와 더불어 국제학교가 예정돼 있어 탁월한 교육여건을 자랑한다.
주변에 인천 2호선 가정역(루원시티역)과 가정중앙시장역이 인접해 있다. 여기에 청라와 서울 강서를 연결하는 BRT와 경인고속도로 서인천IC와 인천공항고속도로 청라IC가 인접해 있고 서울외곽순환도로 등의 광역교통망을 통해 서울, 인천공항, 김포공항 등의 접근성이 뛰어나 서울 진입에 15분 내외의 교통망을 자랑하고 있다.
생활시설로는 청라홈플러스, 청라롯데마트, 서경백화점, 정서진시장, 강남시장, 가정공원 등을 비롯, 현재 조성중인 신현공원 등 생활 인프라도 잘 갖춰져 있다.
현재 모집중인 신현 지웰 에스테이트 조합원 자격은 집이 없거나 소형주택(전용면적 85㎡이하)을 한 채 소유하고 있는 지역주민(인천시, 서울시, 경기도에서 6개월이상 거주한 세대주)이다.
‘신현 지웰 에스테이트’는 신현동에 짓는 지역주택조합으로 청약통장 가입과 상관없이 3.3 ㎡당 700만원대의 저렴한 가격으로 내 집을 장만 할 수 있고, 중소형 대단지라는 측면에서 소형 타입의 경우 임대수익을 노려보기 좋다는 게 주변의 평가다.
이와 같이 ‘신현 지웰 에스테이트’는 인천에서 접하기 힘든 소형위주의 대단지로서, 일부 인기 타입의 경우, 신청자들이 몰리면서 조기 마감될 것으로 주변에서 예상하고 있다.
아울러 ‘신현 지웰 에스테이트’는 조합원의 안전성을 보장하기 위해 3대 조합원 안심보장제를 실시한다. 추가분담금이 없는 확정분담금제를 시행하며, 1차 조합원에 한해 발코니 무상확장과 중도금 무이자 대출을 시행할 예정이다. 또한 조합설립 승인 조건인 사업부지 토지확보완료에 대한 공증서도 공개한다. (공급 문의: 1644-9950)

서울매일의 다른기사 보기  
ⓒ 서울매일(http://www.s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청소년보호책임자
서울 종로구 김상옥로17(연지동 대호빌딩) | ☎02-762-8114 | fax 02-764-2880
서울매일·등록번호: 가 00211 | 등록연월일: 2005. 11. 30 | 발행·편집인: 김기수
서울매일신문· 등록번호: 아 00021 | 등록연월일: 2005. 08. 12 | 발행.편집인: 김기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석
Copyright 2009 서울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hilbo@naver.com